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제공 : 반도영화 '반도(연상호 감독)'가 300만을 목전에 두고있다.

 

2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반도'는 지난 토요일 25만 9018명의 관객을 동원, 일요일 21만 897명을 동원하여 누적관객수는 286만 2884명을 기록했다.

 

영화 '반도'는 주말관객수 46만여명을 동원, 코로나19 사태 이전의 극장가 활력을 재실현시키며 의미있는 스코어를 기록했다.

 

영화는 '부산행' 그 후 4년, 폐허가 된 땅에 남겨진 자들이 벌이는 최후의 사투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2016년 '부산행'으로 전 세계를 강타하며 K-좀비 시대의 서막을 연 연상호 감독의 신작이다. 강동원, 이정현, 권해효, 김민재, 구교환, 김도윤, 이레, 이예원 등이 출연한다.

 

한편, 이날 2위는 영화 ‘알라딘’ 1만 5531명을 모아 총 누적 관객수 1261만 7757명을 기록했다. 뒤이어 3위는 8276명을 모은 ‘#살아있다’가 자리했다. 누적관객수는 188만 7461명이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7-27 10:25:3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