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뉴스케이프=김은영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주민들의 안전한 야간 통행 환경 조성을 위해 천호1‧3동 일대 주택가 골목의 노후 가로등 275개를 친환경 LED 보안등으로 교체한다. 


지난해 고덕1동 일대 주택가 LED등 교체 전 모습. 노후 나트륨 보안등은 빛이 사방으로 퍼져 빛공해를 유발하며 에너지 효율이 낮았다.(사진=강동구청 제공)

기존 확산형 나트륨 보안등은 빛이 사방으로 퍼져 야간에 빛공해를 유발했다. 또한 사물을 정확히 분별하기 어려워 범죄 예방에 취약하고 에너지 효율이 낮아 전력을 낭비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강동구는 오는 11월까지 천호1동과 천호3동 지역에 ‘LED 보안등 개량공사’를 추진한다. 


지난해 고덕1동 일대 주택가 LED등 교체 후 모습(사진=강동구청 제공)

이번에 교체하는 컷오프(Cut-off)형 LED 보안등은 연색성이 뛰어나 밤에도 낮과 비슷한 수준으로 시야 확보가 가능하고, 도로 쪽으로만 빛을 밝혀 수면방해와 눈부심 등 생활불편을 해소할 수 있다. 나트륨등에 비해 전력 소모가 절반 수준으로 에너지 절약 효과도 높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LED 보안등은 빛공해 해소, 에너지 절약, 방범 등에 효과가 있어 주민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노후 나트륨 보안등을 LED 보안등으로 교체하는 사업을 지속 추진해 주민들이 야간 귀갓길도 안심하고 다닐 수 있는 환경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7-28 10:00: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