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뉴스케이프= 조대영 기자] 광주에서 밤 사이 신종 코로나19 확진자 2명이 추가로 발생해 누적환자는 442명으로 늘었다.

 

8일 광주시에 따르면 밤 사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은 이들은 광주 441~442번으로 분류됐다.성림침례교회 전경 (사진= 조대영기자)

 이들은 각각 쌍촌동·문흥동 거주자인 441·442번 환자는 성림침례교회 관련 확진자다. 자가 격리 해제 전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아 추가동선과 접촉자는 없는것으로 알려졌다. 

 

이에따라 성림침례교회 관련 누적 확진자는 58명으로 늘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08 14:57: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