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광주은행, ‘멍이냥이카드’ 출시 10일만에 5000좌 돌파 - 애완동물과 동물병원 업종 10% 캐시백에 더해...
  • 기사등록 2020-09-08 14:58:54
기사수정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지난 5월 11일 출시한 ‘멍이냥이카드’가 9월 1일 기준, 출시 100여일만에 5000좌를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갈수록 규모가 커지고 있는 반려동물 시장에서 광주은행이 펫팸(Pet-Fam)족을 겨냥해 출시한 ‘멍이냥이카드’는 반려동물 관련 지출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사료와 간식비, 질병 예방·치료비를 절약할 수 있도록 애완동물과 동물병원(용품, 사료, 미용 등) 업종에서 10% 캐시백을 제공하는 카드로 펫팸족에게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다.광주은행 전경 (사진=광주은행) 

특히 카드사 중 유일하게 자신의 반려동물 사진을 삽입해 제작하는 ‘사진카드 발급 서비스’를 통해 펫팸족으로부터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마니아층이 형성되고 있다.

 

사진카드를 발급받은 고객들이 ‘멍이냥이카드’와 반려동물을 함께 사진 찍어 개인 SNS에 게시함으로써 고객들 사이에 입소문이 퍼지면서 가입문의가 더욱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또한 대형할인점(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온라인쇼핑몰(G마켓, 옥션, 11번가, 티몬, 쿠팡, 위메프), 커피(스타벅스, 할리스, 투썸플레이스, 엔제리너스, 이디야, 탐앤탐스, 카페베네, 커피빈, 드롭탑), 백화점(롯데, 신세계, 현대, 갤러리아, AK플라자), 편의점(GS25, CU, 세븐일레븐, 미니스톱, 이마트 24) 등 다양한 생활업종에서도 5% 캐시백을 받을 수 있어 반려동물 관련 업종뿐만 아니라 일상생활 속에서도 혜택을 누릴 수 있는 점이 고객에게 큰 장점으로 다가가고 있다.

 

실제로 ‘멍이냥이카드’가 반려동물에 특화된 카드로서 많은 펫팸족들에게 선택되고 있음을 수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멍이냥이카드’의 업종별 이용 행태를 분석한 결과 8월 31일 기준, 반려동물 관련 업종에서의 이용액이 전체 이용액의 6.2%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반해 광주은행 일반 신용카드를 반려동물 관련 업종에서 사용하는 금액은 0.2%로 ‘멍이냥이카드’의 사용이 6.0%P의 월등한 차이를 보였다.

 

카드 발급은 광주은행 전국 영업점 및 광주은행 모바일웹(m.kjbank.com)에서 발급 받을 수 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멍이냥이카드’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는 고객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다양한 혜택과 이벤트를 통해 고객님의 니즈를 정확히 반영하고, 더불어 고객님 가장 가까이에서 친근한 광주·전남 대표카드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08 14:58: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