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시, 종로소방서 자리에 신축‘소방합동청사’설계공모 당선작 발표
  • 기사등록 2020-09-16 11:03:36
기사수정

[뉴스케이프=김민지 기자]  서울시는 종로소방서 자리에 신축하는 ‘소방합동청사 설계공모 심사결과’를 지난 15일 발표했다. 


사진=서울시 제공.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설계공모 심사결과 운생동 건축사사무소와 ㈜포스코 에이앤씨 건축사사무소 팀이 공동으로 출품한 ‘CITIZEN PLATFORM :시민플랫폼’이 당선작에 선정됐다.”라고 밝혔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 관계자는 “설계공모 심사결과 운생동 건축사사무소와 ㈜포스코 에이앤씨 건축사사무소 팀이 공동으로 출품한 ‘CITIZEN PLATFORM : 시민플랫폼’이 당선작에 선정됐다.”라고 밝혔다. 


심사위원회는 “당선작품인 ‘CITIZEN PLATFORM’은, 시민의 수평적 민주성과 열린 복합청사의 공공성을 조화롭게 구현했다.”라고 설명했다. 


다양한 공간을 수평의 켜(layer)로 치환하여 소방합동청사, 종로구 통합청사를 구분 짓고, 광화문역과 지하로 연계되게 하여 소방합동청사가 종로구 일대 지하공간의 중심거점이 될 전망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또, 소방합동청사와 종로구 통합청사를 지상 4, 5, 8, 9층에서 각각 연결하고 시민광장, 평생교육시설과 같은 주민편의시설과 맞닿게 하여 평등하고 민주적인 공간으로 디자인했다고 전했다.


김준성 심사위원장(건국대학교 교수)은 당선작에 대해 “매스의 수평적 분절을 통해 소방합동청사와 종로구 통합청사에 여러 플랫폼을 제시한 것이 인상적이었고, 여러 기능들의 조합과 그 조합 사이에 적절한 규모의 공공 공간을 배치한 훌륭한 안이다.”라고 선정의 이유를 밝혔다.


신열우 서울소방재난본부장은 “당선작품이 선정됨에 따라 소방합동청사 건립의 첫발을 떼게 되었다.”며, “시민과 함께 교감하는 열린 소방합동청사 건립을 통해 더 안전한 서울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16 11:03:3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