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박병석 의장 "내후년 대선-지방선거 동시실시해야" - 취임 100일 기자 회견 "국회 세종의사당 터 닦아야"
  • 기사등록 2020-09-16 14:28:43
기사수정

박병석 국회의장. (사진=국회의장실 제공)[뉴스케이프=강우영 기자] 박병석 국회의장은 16일 "지방선거와 대통령선거를 동시에 실시할 것인지 여부에 대한 진지한 검토가 필요하다"며 내후년 대선-지방선거 동시실시를 주장했다.

 

박병석 의장은 이날 취임 100일 화상 기자간담회 모두발언에서 "내후년 상반기, 대통령선거와 전국지방선거가 세달 간격으로 열린다. 적지 않은 국력 소모가 예견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내년에는 이 문제에 대한 논의가 있어야 한다"고 덧붙여, 내년에 이 문제를 공론화할 것임을 시사했다.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에 대해선 "21대 국회에서 세종의사당의 터를 닦아야 한다"며 "세종 국회의사당은 국가 균형발전의 한 획을 그을 것이다. 국회 사무처가 세종의사당 준비를 위한 전담조직을 구성했다. 국회의장도 역할을 다하겠다"고 조속한 설치를 주장했다.

 

그는 남북국회회담에 대해선 "상황이 어렵지만 기다리지만은 않겠다. 평화의 길을 열기 위해 꾸준히 준비하고, 뚜벅뚜벅 전진하겠다"며 "여야가 합의해 남북 국회회담 촉구 결의안을 채택해 주실 것을 다시 한 번 요청한다"고 말했다.

 

국회 출입기자가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돼 국회가 여러 차례 셧다운한 것과 관련해서는 “민의의 전당은 어떤 경우에도 정상 운영해야 한다”면서 “‘멈추지 않는 국회’를 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16 14:28: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