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천시, 제13회 치매극복의 날 맞아 21일부터 5일간 치매극복주간 지정
  • 기사등록 2020-09-17 15:57:02
기사수정

영천시가 제13회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치매안심센터에서 어르신들에게 치매예방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영천시 제공)

영천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제13회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21일부터 25일까지 치매극복주간으로 지정하고 치매 극복 분위기 확산을 위한 다양한 형식의 인식개선 홍보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치매극복의 날은 치매관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치매를 극복하기 위한 범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지정한 날이다.


이에, 영천시 치매안심센터는 현수막 게시와 전광판,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치매안심센터 통합지원 사업에 대해 집중 홍보할 계획이다.


사업내용으로는 지역사회 치매극복, 치매 인식개선을 위해 온라인 교육을 통해 치매 서포터즈 600여명을 양성했고, 금호읍 호남리와 화산면 화산2리 2개 마을을 치매 보듬마을로 선정해 환경 개선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


또한 7월부터 시행중인 비대면 치매환자 홈스쿨링 프로그램을 40명에서 120명으로 확대 시행하고, 비대면 가족교실 프로그램으로 치매환자와 가족이 함께하는 자서전 만들기를 진행 할 예정이다. 


최수영 보건소장은 “제13회 치매극복의 날 기념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되었지만,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치매에 관심 있는 많은 시민들이 치매에 대해 한걸음 더 알아가는 계기가 되어 함께 극복해 나가는 출발점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09-17 15:57: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