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동시, 이용자 중심의 노선체계 전면개편 추진 - 시민 의견을 반영한 대중 교통체계 구축
  • 기사등록 2020-10-06 10:37:54
기사수정

안동시가 이용자 중심의 편리한 대중교통 체계 구축을 위해 시내버스 노선 전면 개편에 나선다. (사진=안동시 제공)

안동시는 2020년 지역관광거점도시 선정, 안동역사 이전 등 변화하는 도시여건 및 공간구조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이용자 중심의 편리한 대중교통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시내버스 노선 전면 개편에 나섰다.


시는 34년간 시행해오던 공동배차제를 폐지하고 책임노선제 도입, 권역별 노선번호 부여 등 대중교통 체계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왔으나, 국소적인 노선조정으로 인한 운행 비효율, 노선의 과다 중복, 지역 간 형평성 문제가 발생함에 따라 이를 개선하여 변화하는 도시여건을 반영하고 지역균형 발전을 도모하여 대중교통이 우선되는 교통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지난 8월 노선개편에 착수하여 기초조사, 빅데이터 분석 등을 통해 개편안을 마련한 후 주민설명회와 공청회를 거쳐 내년 상반기에 전면개편 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용자 중심의 시내버스 노선체계 개편의 주요 내용은 ▲주요 관광지를 연결하는 급행노선 신설 ▲노선번호체계 재정립 ▲우회노선의 직선화 등 지·간선 체계 구축 ▲상위교통체계 및 노선·권역간 연계 ▲빅데이터를 활용한 노선 재설계 등이며, 심도 있는 분석을 통해 최적의 대안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노선개편 초기단계부터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 수렴을 위한 읍.면.동 사전설문조사를 오는 12일까지 실시하고, 노선현황 등 기초조사 후 교통카드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승·하차 조사, 현장 설문조사 등을 병행해 시민의견이 최대한 반영된 노선 개편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대중교통이 편리한 안동을 만들기 위해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효율적인 노선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이용자 중심의 교통체계 구현을 위해 시민의견을 최대한 반영한 개편안을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06 10:37: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