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강진군 , 암 진단비 지원나선다... "40세 이상의 짝수 년도 출생자 해당"
  • 기사등록 2020-10-14 12:25:30
기사수정

 전남 강진군은 우리나라 사망원인 1위인 암을 조기에 발견해 치료율을 높이고, 암으로 인한 사망률을 줄이기 위해 국가 암 검진사업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올해 암 검진 대상자는 짝수년도 출생자로 △위암, 유방암 만 40세 이상 △자궁경부암 만 20세 이상 여성 △간암 만 40세 이상(간암 발생 고위험군) △대장암 모든 만 50세 이상 △폐암 만 54~74세 남녀 중 30갑년(매일 1갑씩 30년‧매일 2갑씩 15년 등)이상의 흡연력을 보유한 사람이 해당된다. 강진군 청사 전경 (사진= 오갑순 기자)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송부한 검진표 및 신분증 지참 후 관내 암 검진 지정병원 3개소(강진의료원, 오케이내과, 우리들내과의원)에서 검진을 받을 수 있다.

 

또한 국가 암 검진을 통해 암으로 확진된 대상자 중 건강보험가입자(하위 50%)는 6대 암에 대해 연간 최대 200만원, 의료급여수급자는 모든 암종에 대해 연간 최대 220만원의 암 치료비를 연속 최대 3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서현미 강진군보건소장은" 암은 조기검진 및 조기치료가 중요하다"며 "검진 대상자는 빠짐없이 빠른 시일 내에 검진을 받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14 12:25: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