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대구 서구 원대동 행정복지센터가 14일 개소식을 가졌다. (사진=대구 서구 제공)

대구 서구청은 원대동 주민들의 숙원이었던 행정복지센터청사 신축건립사업이 결실을 맺어 서구 달서로 257로 청사를 이전하고 14일 개소식을 가졌다.


이날 개소식에는 주민 50여명이 참석해 행정복지센터 개소를 축하했으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테이프커팅, 현판식 등 간단한 행사를 치르고 시설을 관람한 후 주민건의사항을 듣는 시간으로 마련됐다.


1985년에 건축된 원대동 행정복지센터는 노후화가 심각하고 주민편의 공간이 부족해 신축의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되어 왔다. 신축된 행정복지센터는 대로변에 위치해 접근성이 높아졌으며, 주민들의 소통과 문화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조성됐다.


올해 1월에 착공에 들어간 신청사는 총 32억의 사업비를 투입해 부지면적 729.6㎡, 연면적 999.38㎡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건립됐다. 행정복지센터는 지하 1층 주민자치프로그램실, 지상 1층 민원실, 2층 주민자치프로그램실, 3층 회의실과 예비군동대, 옥상은 쉼터로 이루어졌다.


류한국 서구청장은 “그동안 오래되고 협소한 청사로 행정복지센터 이용이 불편했을 주민들에게 쾌적하고 편안한 환경으로 더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새롭게 개소한 원대동 행정복지센터가 주민 중심의 문화복지 공간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15 13:59: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