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여성친화도시 광명시, 초․중․고 11개교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 설치 - 학교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 설치, 경기도 내 31개 시·군 중 광명시 최초 - 매년 수요조사 통해 확대 설치, “성평등한 여성친화도시 조성 앞장 설 것”
  • 기사등록 2020-11-10 16:15:18
기사수정

광명시는 여성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일상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관내 초‧중‧고 11개교에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와 위생용품 수거함을 설치했다

광명시는 여성청소년의 건강한 성장과 일상의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관내 초‧중‧고 11개교에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와 위생용품 수거함을 설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초‧중‧고교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 지원 사업은 경기도 내 31개 시‧군 중 광명시가 최초로 추진하는 사업이다.

 

시는 2018년부터 시민회관, 시민체육관, 관내 도서관 및 청소년수련관 등 공공기관 8개소에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학교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초‧중‧고교 학생을 위해 학교를 대상으로 확대 운영한다.

 

광명시는 올해 초 관내 초‧중‧고교 48개 학교를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실시하고 설치를 원하는 초등학교 4곳, 중학교 4곳, 고등학교 3곳 등 총 11개 학교에 무료자판기를 설치했으며 앞으로 분기별로 위생용품을 지원할 계획이다.

 

여성위생용품 무료자판기를 이용한 한 초등학생은 “갑자기 위생용품이 필요할 때 보건실에 받으러 가기도 쑥스럽고 불편했는데 직접 자판기에서 뽑아 쓰니 일부러 받으러 가지 않아도 되고 너무 편하다”며 “여성친화도시 광명시에 사는 것이 자랑스럽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미현 여성가족과장은 “향후 매년 수요조사를 실시하여 위생용품 자판기 지원이 필요한 학교는 추가적으로 설치할 예정이다”며 “일상 생활에서 불편함을 하나씩 개선하여 누구나 행복하고 편안하며 성평등한 여성친화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명시는 2012년에 이어 2019년에도 여성가족부로부터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받았으며 무인안심택배함, 공중화장실 불법촬영 상시 점검, 홈방범 서비스, 스마트폰 안전귀가서비스 등 다양한 사업으로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0 16:15:1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