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부천종합운동장역, GTX역사 환승센터 공모사업 시범사업에 선정 - 부천시, 수도권 서부지역 교통 중심지 발판 마련
  • 기사등록 2020-11-12 18:08:56
기사수정

부천종합운동장역 환승센터가 수도권 서부지역 교통 중심지로 도약한다.

 

부천종합운동장 환승센터 조감도 

지난 11일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이하 대광위)에서 주관하는 ‘GTX역사 환승센터 공모사업’에 부천종합운동장역을 포함한 10개 역사가 선정됐다. 이 공모에는 서울시 4개 역사, 인천시 3개 역사, 경기도 12개 역사 등 GTX 노선의 역사가 참여했다.

 

부천시는 부천종합운동장역 환승센터를 친환경 랜드마크로 조성하겠다는 목표다. LH 인천지역본부와 협력하여 마련한 구상안에 따르면 환승시설은 지하에 집중 배치되고 지상에는 자연훼손을 최소화하고 자연과 사람이 공존할 수 있는 도심 속 공원이 조성된다.

 

시는 이용객의 환승 편의 극대화에 중점을 두고 환승센터를 수직 환승체계로 조성할 예정이다. 지하 1층에는 버스·택시 환승 정거장과 GTX-B노선 환승이 가능한 스마트 엘리베이터, 지하 2층은 지하철7호선·대곡~소사선과의 연결통로, 지하 3층은 환승주차장이 배치된다. 이러한 체계로 조성시 환승 거리는 건립 전·후 대비 약 70% 이상 단축된다.

 

부천종합운동장 환승센터 단면절개도 

공모 선정에 따라 부천종합운동장역 환승센터는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과 GTX 기본계획에 반영될 뿐만 아니라 대광위 총괄계획단의 컨설팅도 지원받게 됐다.

 

부천종합운동장역은 지하철 7호선, 2021년 개통 예정인 대곡~소사선, 2019년 8월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하고 노선이 확정된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B노선)가 연결된 트리플 역세권이다.

 

또한, 올해 경기도, 김포시, 하남시와 공동으로 제4차 국가철도망에 반영 요청한 GTX-D(가칭)노선과 역세권 개발사업까지 더해져 수도권 서부지역을 대표하는‘대중교통의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2 18:08:5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