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배진교 의원, "재벌개혁, 공정경제 실현"...공정거래법 개정안 발의 - 총수일가의 내부일감몰아주기와 비상식적 경영 막기 위한 사익편취 규제 강화
  • 기사등록 2020-11-13 11:47:24
기사수정

정의당 배진교 의원(비례)이 13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공정거래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사진=김한주 기자)정의당 배진교 의원(비례)13일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참여연대와 함께 '공정거래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발의했다.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손자회사 원칙적 금지, 10년 이내 기존 지주회사 행위규제 정비를 골자로 한 지주회사 행위규제 제한 강화 ▲ 예외적으로 허용되어 있는 금융회사·보험회사 및 공익법인의 의결권 제한 ▲ 일감몰아주기 대상 범위 확대 및 입증책임 전환 ▲ 전속고발권 전면 폐지 등을 통해 공정한 시장경제의 기반을 마련하는 내용이다.

 

배 의원은 이번 공정거래법 개정안은 정부가 제안한 개정안의 미흡한 면을 보완하여재벌과 대기업의 경제적 독점을 깨뜨리고대한민국 재벌을 구조적으로 개혁하여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고자 한다, “최근 재계와 보수언론을 중심으로 공정경제 3법을 무산시키려는 움직임이 있고더불어민주당 역시 재계 입장을 일부 수용할 가능성을 내비치며 개혁입법 취지 후퇴가능성이 높은 상황에서 해당 내용이 법안 심사과정에 잘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정의당 강은미류호정심상정이은주장혜영 의원과 더불어민주당 허종식 의원열린민주당 강민정김진애최강욱 의원이 공동발의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3 11:47:2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