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아세안 10개국 참여 '2020 한-아세안 GMP 컨퍼런스' 11월 25일부터 3일간 개최 - ‘GMP 조사관 교육’ 국내 원료의약품 제조·품질관리 우수 사례 공유, ‘컨퍼런스’ 코로나19 시대 제약산업 환경 변화 및 GMP 규제 대응방안 논의 - 식약처 "의약품 GMP 관리체계 상호 이해 증진 바탕으로 함께 발전 희망한다"
  • 기사등록 2020-11-16 18:26:50
기사수정

2020 한-아세안 GMP 컨퍼런스 (이미지=한-아세안 GMP 컨퍼런스 홈페이지)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등 아세안(ASEAN) 10개국 의약품 분야 규제당국자와 국내 제약·바이오업계 관계자가 참여하는 2020년 한-아세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 조사관 교육과 컨퍼런스를 11월 25일부터 3일간 개최한다고 전했다.

 

25일부터 26일 ‘GMP 조사관 교육’에서는 원료의약품 제조·품질관리 기준과 국내 의약품 제조업체 우수 운영사례를 공유하고, 제약업계가 참여하는 ‘컨퍼런스’에서는 코로나19 시대의 제약산업 환경 변화와 GMP 규제 대응방안에 대해 논의한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각국에서 도입하고 있는 ‘제조업체 원격(Remote) 실태조사’ 등 규제환경 변화에 따른 경험을 공유하고 새로운 대응 전략을 모색할 예정이다. 한편, 2015년부터 진행해 온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생중계 방식으로 진행된다.

 

식약처는 이번 행사가 우리나라와 아세안 국가 간 의약품 GMP 관리체계에 대한 상호 이해를 증진시키고, 이를 바탕으로 상호신뢰와 협력을 다져 함께 발전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국내 의약품 GMP 관리체계의 우수성을 아세안 국가 규제당국자 등에게 알려 국내 제약업계가 아세안 시장으로 진출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국내 의약품 수출지원을 위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6 18:26:5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