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행정안전부・국토교통부・산림청, 비탈면 사고 막는다 - 16일, 공동 관리 필요성에 따라 ‘비탈면 붕괴 및 산사태 공동 예방·대응’ 업무협약 체결 - 업무협약 실행력 강화 위해 관련 기관 실무협의회 구성, 기관 간 협력방안 상시적 논의
  • 기사등록 2020-11-17 15:02:49
기사수정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와 산림청이 '비탈면 붕괴 및 산사태 공동 예방 · 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행정안전부, 국토교통부와 산림청은 16일 월요일 ‘비탈면 붕괴 및 산사태 공동 예방·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그간 도로변 비탈면에 대해서는 국토부-소방방재청-산림청 간 '도로변 산사태 공동 예방・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관리 중이었으나 도로 외 철도, 공원, 주택가에 있는 비탈면에 대해서도 관계기관이 협업 체계를 구축하여 공동 관리할 필요성이 지속 제기돼왔다.

 

특히, 지난 집중호우와 태풍을 겪으면서 사각지대 없는 비탈면 관리를 위해서는 관계기관 협업체계 구축이 필요하다는 것에 공감, 모든 기관이 뜻을 모아 업무협약을 체결하게 됐다.

 

각 기관은 개별적으로 수행하고 있는 비탈면 관리 사업을 협업추진하고, 비탈면 붕괴 및 산사태 예방을 위한 상시적인 정보 공유 및 비탈면 관리 데이터베이스 연계도 적극 추진한다.

 

또한,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비탈면 관리에 접목함으로써 인력위주의 비탈면 관리체계를 지능화, 자동화하는 방안도 적극 협력해 나갈 예정이다.

 

업무협약의 실행력을 강화하기 위해 관련 각 기관의 실무책임자가 중심이 된 실무협의회를 구성하고, 해빙기, 우기 전을 포함하여 기관 간 협력방안을 상시적으로 논의한다.

 

국토교통부 강희업 철도안전정책관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관계기관이 손을 잡고 각자의 비탈면 관리 기술·노하우를 공유하고, 예방사업 협력 등을 강화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다”며, “앞으로도 관계기관과 비탈면 안전을 보다 강화할 수 있는 방안들을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7 15:02: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