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양성평등정책 토론회' 개최…성인지 관점 발전 방향 찾는다 - 성주류화 정책 및 성희롱·성폭력 예방 등 미투 이후 추진한 정책 점검, 향후 발전 방향 논의 - 1부 ‘성주류화 분야’, 2부 ‘성희롱·성폭력 예방·근절 분야’
  • 기사등록 2020-11-18 14:52:30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11월 19일 목요일 오후 1시 30분,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과제와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문화 분야 양성평등정책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2018년에 구성된 문체부 성평등문화정책위원회 활동을 토대로 양성평등 문화 확산을 위한 성주류화 정책과 성희롱·성폭력 예방 등 미투 이후 추진한 정책을 점검하고, 향후 발전 방향을 논의할 계획이다.

 

1부에서는 ‘성주류화 분야’를 다룬다. ▲이화여대 한국여성연구원 권김현영 연구원이 ‘문화 분야 성주류화 정책 제언’을, ▲한국문화관광연구원 김혜인 연구위원이 ‘문체부 성인지사업 분석과 개선과제’를 발표하고, ▲세명대학교 교양대학 김은정 교수와 서울연극협회 복지 분과 정안나 위원장이 토론을 이어간다.

 

2부에서는 ‘성희롱·성폭력 예방·근절 분야’를 다룬다. ▲문화디자인자리 최혜자 대표가 ‘지역 포럼 성과 및 정책 제언’을, ▲여성문화예술연합 이성미 대표가 ‘문체부 성평등 정책 실행체계 강화’를 발표하고, ▲서울대 보건대학원 신필식 연구원과 한국여성정책연구원 박선영 선임연구위원이 토론자로 참여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문체부는 양성평등 문화정책을 위해 2006년부터 민관 협의체를 운영하며 현장과 소통해왔다. 이번 토론회를 통해 문화·체육·관광 전 분야에서 성인지 관점의 정책 개혁과 발전 방향을 찾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문화 분야 양성평등정책 토론회' 포스터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8 14:52:3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