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식약처 "김장철에 식품용 도구 써야 한다" - ‘식품용’ 단어 또는 폴리에틸렌, 폴리프로필렌 등 재질명과 주의사항 등 확인해야
  • 기사등록 2020-11-18 15:56:10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김장철을 맞아 건강하고 안전하게 식품을 섭취할 수 있도록 식품조리 기구의 올바른 선택과 사용방법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김장용 기구를 구입할 때는 제품의 표시사항을 확인한 후 용도에 적합한 제품을 구입해 사용해야 한다. 식품용 기구에는 ‘식품용’ 이라는 단어 또는 폴리에틸렌, 폴리프로필렌 등 재질명과 소비자 안전을 위한 주의사항 등이 표시돼 있다.


식품용 표시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특히 김장용 매트, 대야, 소쿠리, 바가지, 비닐, 도마, 고무장갑 등을 구입할 때 반드시 ‘식품용’ 인지 확인하고 선택해야 한다. 최근에는 김치를 버무릴 때 쓰는 식품용 김장 매트가 출시되고 있으며, 마땅한 매트나 대야가 없다면 식품용으로 제조된 비닐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김치나 깍두기를 버무릴 때 빨간색 고무대야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은데, 대야는 식품용으로 제조된 플라스틱 재질 또는 스테인리스 재질의 것을 사용해야 한다. 식품용이 아닌 고무대야를 부득이하게 사용해야 한다면 식품용 비닐을 깔고 고무대야에 김치가 직접 닿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파뿌리, 양파껍질 등을 이용해 김장 양념용 육수를 우려낼 때에도 ‘식품용’으로 제조된 스테인리스 재질 육수망을 사용해야 한다. 양파망은 뜨거운 온도에서 붉은색 색소 등이 녹아 나올 수 있으므로 식품 조리에 절대 사용해서는 안 된다.

 

플라스틱 재질의 기구는 높은 온도에서 찌그러짐 등 변형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사용 시 주의가 필요하며, 전자레인지를 이용할 때는 ‘전자레인지용’인지 확인하고 사용한다.

 

식약처는 "식품용 기구 등의 올바른 사용정보를 활용하여 안전하고 건강한 식생활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장 용품 안내 포스터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18 15:56: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