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기부, 스마트슈퍼 2호점 개점…스마트슈퍼 육성 적극 추진 - 낮에는 유인, 야간에는 무인 운영 혼합형 무인 점포…스마트기술, 장비 도입 및 디지털 경영 기반
  • 기사등록 2020-11-20 10:43:26
기사수정

스마트슈퍼 1호점을 이용하고 있는 박영선 중기부 장관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11월 19일 목요일 스마트슈퍼 2호점 개점 행사를 열고 비대면 유통환경 변화에 대응한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 모델 사례로 스마트슈퍼 육성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마트슈퍼는 낮에는 유인, 야간에는 무인 운영되는 혼합형 무인 점포로 무인 출입장비, 무인 계산대, 보안시스템 등 스마트기술‧장비 도입과 디지털 경영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동네슈퍼 모델이다.

 

동네슈퍼는 전국에 5만여개가 운영 중인 대표적 서민 업종으로 자본력과 정보 부족으로 비대면 디지털 유통환경 변화 대응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중기부는 이러한 문제에 대해 소상공인 디지털화 모델로 동네슈퍼의 자생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해 지원을 시작했다.

 

지난 9월 28일 개장해 운영 중인 스마트슈퍼 1호점 형제슈퍼는 스마트슈퍼 전환 후 일평균 매출이 36% 증가했고 무인 운영되는 심야시간 매출은 72%까지 증가했다.

중기부는 올해 5개의 스마트슈퍼 시범점포를 운영한 후, 내년부터 연간 800개 규모로 스마트슈퍼를 본격 육성할 예정이다.

중기부 조주현 소상공인정책실장은 “스마트슈퍼는 비대면 유통환경 변화에 대응하는 소상공인의 디지털 전환의 대표적 모델이며 코로나19로 어려워진 소상공인에 매출 향상과 저녁이 있는 삶을 위해 적극 지원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스마트슈퍼 육성 계획 포스터 (이미지=중소벤처기업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1-20 10:43: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