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방부 서욱 장관, 제7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 화상 개최…코로나19 상황 공유 - 아세안 10개국과 한국,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호주, 뉴질랜드, 인도 국방장관들 참석 - ‘연대와 협력’ 정신 강조, ‘전략적 안보비전에 대한 공동성명’ 채택
  • 기사등록 2020-12-11 15:44:34
기사수정

서욱 국방부 장관서욱 국방부 장관은 12월 10일 목요일 화상으로 개최된 제7차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ADMM-Plus)'에 참가해 각국 장관들과 국제 안보 환경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당부했다.

 

올해 아세안 의장국인 베트남 국방부 주관으로 개최된 이번 회의에는 아세안 10개국과 플러스 국가 8개국 (한국, 미국, 일본, 중국, 러시아, 호주, 뉴질랜드, 인도) 국방장관들이 참가했으며, '아세안 확대 국방장관회의' 10주년을 맞이해 기념식도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서욱 장관은 본회의 발표 계기에 코로나19 상황 하에서 국제 안보환경이 그 어느 때 보다 급격한 변화를 겪고 있다고 언급하며, 심화되는 전통 및 비전통안보 위협에 대응하기 위해서는 ‘연대와 협력’의 정신에 입각한 다자안보 협력 강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아세안이 추구하는 비전과 우리 정부의 ‘신남방정책’의 비전이 일맥상통함을 설명하고, 한국 국방부 또한 ▲아세안 국가 군 장교들의 PKO 역량강화, ▲역내사이버 위협에 대한 협력 강화, ▲아세안 국가들이 주관하는 다국적 연합훈련 적극 참가 등을 통해 아세안 국가들과 협력 수준을 더욱 강화해 나가길 희망한다고 언급했다.

이번 회의에 참석한 각국 국방장관들은 코로나19를 포함한 초국가적 안보위협의 심각성이 커지고 있다는 데 공감하고, 이러한 공동의 안보위협을 극복해 나가기 위해 ‘전략적 안보비전에 대한 공동성명’을 채택했다.

국방부는 "이번 회의를 통해 코로나19 상황 하에서도 역내 주요 국가들과 국방협력의 모멘텀을 강화하고, 한반도의 비핵화와 평화정착을 위한 국제 공조를 강화하는 계기가 됐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2-11 15:44:3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