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마포구, 2021년 공원녹지 기간제근로자 111명 공개 채용 - 공원 관리, 조경․녹지‧가로수 관리, 전기‧설비 시설물 분야 등 111명 채용 - 2월~12월 기간 중 8개월 근무, 만 20세 이상 마포구 주민 지원 가능 - 한 달 임금 223만 원(월 209시간 기준)…1월 12~13일 이틀간 접수
  • 기사등록 2021-01-07 11:34:56
기사수정

마포구가 오는 12일부터 13일까지 2021년 공원녹지 분야 기간제근로자 채용을 위한 원서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마포구 녹지관리 일자리 참여자 활동 모습

채용분야는 ▲공원 유지관리 ▲조경·녹지·가로수 관리 ▲자연생태 관리 ▲마을마당·쉼터 등 500만 그루 조성 관리 ▲시설물 분야(전기·설비) 등 5개 분야이며, 총 111명의 기간제근로자를 채용할 계획이다.

 

근무기간은 총 8개월이며, 오는 2월부터 12월까지 필요에 따라 순차적으로 근무를 시작하게 된다.

 

신청자격은 1월 5일(공고일) 기준 만 20세 이상(2001.1.6. 이전 출생자)의 신체 건강한 자로 마포구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고 마포구 일자리센터에 구직등록을 한 사람이면 신청 가능하다.

 

이번 공개채용 심사는 채용과정의 공정성을 높이기 위해 1차 서류심사, 2차 체력·실기심사, 3차 면접심사 및 공개추첨을 통해 이뤄진다.

 

근무 지역은 마포 지역 내 근린공원, 어린이공원 등 공원 89개소, 마을마당 및 쉼터 40개소, 산림 및 하천 등이다.

 

임금은 한 달 약 223만 원(월 209시간 근무 기준, 근무시간에 따라 변동) 수준이다.

 

응시원서는 마포구청 4층 공원녹지과에 방문해 교부 받거나 마포구 누리집에서 내려 받을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 공원녹지과로 문의하거나 누리집 채용공고란에서 확인하면 된다.

 

사전 신청요건인 구직등록은 마포구청 일자리센터 방문하면 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친환경 도시 조성을 위해 우리구는 나무 500만 그루 심기 사업을 추진하는 등 녹지환경 조성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일자리와 함께 푸른도시를 가꾸는 일에 주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07 11:34:5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