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국토부, 세종 행복도시 외곽 순환도로 북측구간 직선화 추진 - 2025년 개통 외곽순환도로 미호천 구간 최소 곡선반경 완화…교통안전성 강화 - 주변지역 연결로 설치, 미호천 생태습지 훼손면적 1.2만→0.7만㎡
  • 기사등록 2021-01-09 12:30:55
기사수정

행복도시 외곽순환도로 북측 구간 개선 도안 (자료=국토교통부)행복도시 외곽순환도로 북측 구간의 차량주행 안전성 향상 등을 위해 외곽순환도로 선형개선이 추진된다. 이를 통해 연기리 등 주변지역 교통흐름도 한층 개선될 전망이다.

 

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이하 행복청)은 행복도시 외곽순환도로 북측 구간의 도로 선형을 개선하기 위해 행복도시 예정지역을 일부 변경한다고 밝혔다.


그간 안개가 자주 발생하는 외곽순환도로 북측 미호천 구간이 급격한 S자로 계획되어 교통안전성이 미흡하다는 지적이 제기돼왔다.


국토부와 행복청은 예정지역 확대를 통해 외곽순환도로 북측구간의 최소 곡선반경을 완화해 보다 안전한 도로로 만들 계획이며, 외곽순환도로에 주변지역과의 연결로를 설치해 예정지역 밖 주민의 도심 내 접근성이 제고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미호천 지역의 교량 연장도 832→610m로 단축시켜 미호천 생태습지 훼손면적이 1.2만에서 0.7만㎡로 감소되는 효과도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한편, 행복청은 외곽순환도로 건설에 필요한 절차를 차질 없이 추진해 2025년까지 외곽순환도로 모든 구간을 개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09 12:30:5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