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오산시, 11일부터 3차 재난지원금 최대300만원 지급 - 집합금지·영업제한 소상공인 각각 300만원・200만원 - 작년 연매출 4억원 이하, 2019년 매출액보다 감소한 일반업종 소상공인 100만원
  • 기사등록 2021-01-09 12:22:17
기사수정

오산시가 거리두기 조치로 인해 집합금지・영업제한과 매출감소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최대 300만원의 3차 재난지원금 '버팀목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사진=오산시)

오산시는 11일부터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로 인해 집합금지・영업제한과 매출감소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에게 최대 300만원의 3차 재난지원금 ‘버팀목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행되는 소상공인 버팀목 자금 지원은 작년 11월 24일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조치에 따라 집합금지 또는 영업제한된 소상공인에게 각각 300만원・200만원을 지급하며, 작년 연매출 4억원 이하이고, 매출액이 2019년 매출액보다 감소한 일반업종 소상공인에는 100만원을 지급하게 된다.

 

버팀목 자금 신청 방법은 2차 재난지원금 '새희망자금'을 받았던 소상공인에게 1월 11일 발송되는 신청 문자를 수신한 후 인터넷 ‘버팀목자금 신청 전용 사이트’에서 주민등록번호와 사업자등록번호 확인 및 계좌번호 입력 등만 거치면 별도 증빙서류 없이 지급 받을 수 있다.

 

또한, 새희망자금 미수급자 중 2019년보다 2020년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도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아울러 오산시는 코로나 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경영안정을 위해 신청접수의 적극홍보 및 현장접수 지침시달시 통합운영센터를 오산시청에 설치‧운영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버팀목 자금 콜센터 및 지역경제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09 12:22: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