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교육부, 초·중등 교원 임용 2차 시험 코로나 확진자도 응시 가능 - 방역당국 ‘시험 방역관리 지침’ 준수해 시험환경 조성 - 자가격리자 및 확진자 시험 응시 기회 제공
  • 기사등록 2021-01-11 11:31:35
기사수정

교육부는 2021학년도 초·중등 교원 임용시험 2차를 철저한 방역 관리하에 예정된 일정대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교원임용시험 2차 일정 (자료=교육부)

확진 판정을 받은 응시생은 즉시 교육청에 신고해 안내에 따라 시험에 응시해야 한다. 확진자의 경우 지역별로 생활치료센터 등 지정된 시험 응시 지역 지정기관에서 응시할 수 있다.

 

다만, 지정된 생활치료센터 등에 들어온 직후 건강 상태에 대해 의사의 확인을 받아야 하며, 의료진은 해당 응시생의 상태를 매일 점검하게 된다.

 

확진자는 지정기관 내에 노트북, 영상장비, 화이트보드 구비 등 시험장을 마련하고 화상 연결, 녹화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응시하게 된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최근 헌법재판소의 결정, 방역당국의 시험 방역 관리 안내 등을 고려하여, 확진자에게도 시험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며, “안전하고 공정한 시험 운영을 위해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응시생들에게는 ”개인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외출이나 외부접촉을 자제해 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1 11:31:3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