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시켜먹는 '회' 식중독 조심해야...식중독균 검사 등 사전 안전관리 강화 - 식약처, 횟감 조리 시 위생관리 위한 주의 사항 당부
  • 기사등록 2021-01-11 20:50:26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온라인을 활용한 ‘배달회’ 판매가 급증함에 따라, 사전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오는 13일부터 22일까지 배달시킨 ‘회’를 수거해 검사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거·검사는 17개 광역시·도에서 소비자들이 자주 이용하는 수산물 전문 판매앱(‘홈플어시장’, ‘오늘회’, ‘인어교주해적단’ 등)과 배달앱(‘배달의 민족’, ‘요기요’, ‘배달통’ 등) 등에 등록된 업체를 대상으로 생선회를 수거해 식중독균 검사를 실시한다.

한편 식약처는 온라인 ‘배달회’ 수거·검사에 앞서, 생선회 판매 업체들에게 횟감 조리 시 위생관리를 위한 주의 사항을 당부했다.

 

생선의 아가미, 비늘 등에 붙어 있는 비브리오균을 제거하기 위해서는 흐르는 수돗물로 2~3회 깨끗하게 세척하고, 수돗물 세척 이후에도 생선의 껍질에 남아 있을 수 있는 비브리오균이 조리도구에 의해 오염되지 않도록 칼과 도마는 전처리용과 횟감용을 구분해 사용하며, 사용한 조리도구는 세척 후 소독해야 한다.

 

조리자는 손에 의한 교차오염을 예방하기 위해 조리 전에 반드시 비누 등 세정제를 사용해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을 씻고, 위생장갑을 사용해야 하며, 주기적으로 교체해야 한다.

 

참고로 수족관물의 거품 제거를 목적으로 사용되는 첨가제는 식품첨가물로 허가받은 것을 사용해야 한다.

 

식약처는 코로나19 상황이 지속되고 온라인 ‘배달회’ 구매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앞으로도 ‘배달회’를 소비자들이 믿고 구매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 강화를 위한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횟집 식중독 예방 요령 안내 포스터 (이미지=식품의약품안전처)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1 20:50: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최신뉴스더보기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