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중기부, 버팀목자금 1차 276만명에 11일부터 지급 시작 - 11일은 사업자번호 끝자리 홀수, 12일은 짝수만 신청 - 문자 수신 시 전용 홈페이지에 접속, 본인인증 후 증빙서류 없이 신청 - 연말연시 특별방역 대상과 작년 개업자 중 새희망자금 미수급자는 25일 이후 지급 예정
  • 기사등록 2021-01-11 20:53:59
기사수정

버팀목자금 홍보 리플릿 (이미지=중소벤처기업부)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코로나19로 집합금지・영업제한이 되거나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 276만명에게 오늘 1월 11일 오후부터 버팀목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1차 지원대상 276만명에게는 1월 11일 오전 8시부터 신청 안내 문자를 순차적으로 발송할 예정이다.

 

1차 신속지급 대상자 276만명 중 집합금지는 11만 6000명, 영업제한은 76만 2000명, 일반업종은 188만 1000명이다.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체 중 식당・카페가 63만개로 가장 많고 이・미용시설 8만개, 학원・교습소가 7만 5000개, 실내체육시설 4만 5000개 순이다.

 

일반업종 188만 1000개는 매출감소로 새희망자금을 이미 지원받은 소상공인 중 휴폐업 등을 제외한 규모이다.

 

이번 신청대상은 2020년 새희망자금을 지원받은 소상공인 수 250만명보다 약 26만명 많다. 이는 집합금지・영업제한 조치가 전국적으로 시행되고, 2020년 6월 이후 개업자가 지원대상에 포함됐기 때문이다.

 

원활한 신청을 위해 11일・12일 양일간 사업자번호 끝자리를 기준으로 홀짝제를 적용한다.

 

11일에는 사업자번호 홀수인 소상공인, 12일에는 짝수인 소상공인에만 문자를 발송한다. 신청도 해당번호만 가능하다. 13일부터는 홀수・짝수 구분없이 신청할 수 있다.

 

문자를 받은 소상공인은 버팀목자금 홈페이지에서 신청하면 되는데, 사업자번호를 입력하고 휴대폰이나 공동인증서를 통한 본인인증 등 간단한 확인 절차를 거쳐 증빙서류 없이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새희망자금을 받은 적이 있는 소상공인은 기본적으로 당시의 입력정보를 볼 수 있기 때문에 클릭 몇 번만으로 신청할 수도 있다. 만약 문자를 받지 못했다면 직접 버팀목자금 홈페이지에 접속해 1차 지원 대상여부를 확인하고 신청할 수도 있다.

 

지원금은 정오 이전에 신청할 시 이르면 같은날 오후, 자정 이전에 신청하면 다음날 오전에 지급받을 수 있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이와 같은 내용을 문자 이외에도 다양한 방법으로 안내하고 있다. 신청방법을 순서에 따라 보여주는 동영상을 제작해 버팀목자금 홈페이지 뿐만 아니라 전통시장 전광판, 유튜브 등에 게재할 예정이다.

 

버팀목자금 내용과 Q&A는 카드뉴스로 제작해 지방중기청・지자체를 비롯, 소상공인연합회, 전국상인연합회, 외식업중앙회 등 유관협회 등 소상공인들에게 알리고 있다.

 

1월 25일 이후에는 실외겨울스포츠시설 및 그 부대업체, 숙박시설 등 연말연시 특별방역 대상시설과 2020년 1월 ~ 11월 개업한 업체 중 지원대상에 추가되는 소상공인에게 버팀목자금을 지급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된 상세한 계획은 1월 22일까지 안내할 계획이다.

 

2월 1일부터는 공동대표 운영 소상공인 및 1차 신속지급에 포함되지 못한 집합금지・영업제한 소상공인 등을 위한 확인지급을 진행할 계획이다. 국세청 부가세 신고 이후에는 새희망자금 미수급자 중 2019년 대비 2020년 매출이 감소한 소상공인도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종전 부가세 신고기한인 1월 25일까지 매출 신고를 한 경우 이르면 3월 중순에 지원금 수령이 가능할 전망이다. 다만, 부가세 신고기한 연장에 따라 1월 25일 이후에 매출을 신고하는 소상공인의 경우 버팀목자금 지급시기는 다소 늦어질 수 있다.

 

신청내용이 사실과 다르거나, 오지급, 중복・부정수급의 경우 환수대상에 해당된다. 특히 집합금지・영업제한 외에 1차 신속지급자 중 2020년도 매출이 전년대비 증가했다고 확인되면 환수될 수 있다.

 

따라서 새희망자금을 지급받아 버팀목자금 신청대상이 되었더라도, 2020년에 매출액이 2019년 보다 매출이 증가했다고 판단되면 지원금 신청을 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다.

 

또한 버팀목자금을 받은 경우 고용취약계층 소득안정자금은 지원받을 수 없다. 버팀목자금 관련 문의사항은 전용 콜센터와 온라인 채팅상담을 이용할 수 있다.

 

중기부 이은청 소상공인정책과장은 “소상공인을 위한 첫 임대료 현금 지원인 버팀목자금이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게 부족하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면서

 

“버팀목자금 신청안내 문자에는 다른 누리집으로 직접 연결되는 링크가 없고 주민등록번호와 계좌 비밀번호, OTP번호 등을 절대 요구하지 않으니 정부지원을 사칭한 문자에 속지 않도록 유의해 달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1 20:53:5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