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주재의 비상대책위원회의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회의실에서 열리고 있다. (사진=국민의힘 제공)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1일 국민의함과의 당대 당 통합 가능성에 대해 "국민의당과의 당대당 통합이라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본다"라고 말했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비대위 회의후 기자들과 만나 "누가 그런 이야기를 했는지 모르겠지만 상상 못할 상황이어서 더이상 이에 대해 거론할 필요가 없을 것"이라고 일축했다.

 

김 비대위원장은 오세훈 전 시장의 '조건부 출마 선언'에 대해서도 "세상에 그런 출마선언이 어디 있느냐"며 "대체 무슨 생각으로 서울시장에 출마하려는지 모르겠다. 출마한다는 사람이 안철수 대표가 입당하면 안 나가고 입당하지 않으면 나가겠다는 논리를 펴는 게 말이 되느냐"고 꾸짖은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면서 "국민의힘이 자체 후보를 잘 내세우면 4월 보궐선거를 무조건 이길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며 "국민의힘이 자력으로 후보를 내려는 노력을 안 하고 안철수로 요령부리는 모습을 보이면, 일반 국민들 눈에는 그저 기회주의로 비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1 13:41:1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