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시, 오늘 강설예보…제설 1단계 비상근무 돌입 - 수도권 오늘 오후 적설량 1~3㎝ 눈 예보 - 자치구·유관기관 등 12시부터 제설대책 1단계 비상근무 돌입
  • 기사등록 2021-01-12 17:52:11
기사수정

서울시는 오늘 12시부터 서울시, 자치구 시설공단 등 33개의 제설기관 전체가 1단계 비상근무에 돌입한다고 밝혔다.수도권에 오늘 오후 1~3㎝의 적설이 예보됨에 따라, 서울시는 오늘 12시부터 서울시, 자치구 시설공단 등 33개의 제설기관 전체가 1단계 비상근무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1단계 상황 발령으로 약 4000명의 인력과 1000여대의 제설차량이 강설에 대비해 제설작업을 준비 중이다. 급경사지역과 취약도로에는 사전에 제설제를 살포해 강설에 대비한다.

 

또한, 교통 혼잡으로 인해 제설차량 운행이 지연되지 않도록 서울지방경찰청에 협조도 요청했다.

 

한제현 서울시 안전총괄실장은 “오늘 눈이 퇴근시간대까지 계속될 수 있어, 시민들도 퇴근시 승용차 이용을 자제하고, 대중교통을 이용해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2 17:52:1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