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3일 오전 당 최고의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뉴스케이프=강우영 기자]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는 13일 "당 차원에서 가짜뉴스에 더 단호하게 대처하고, 필요하면 전담기구 설치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미국 국회의사당 난입 시위를 언급하며 "터무니없는 가짜뉴스를 믿고 선동되면 견고해 보이던 민주주의도 한순간에 흔들릴 수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우리나라에도 가짜뉴스와 조작정보로 사회의 혼란과 불신을 가중하고, 특정인의 명예에 지울 수 없는 상처를 주는 일이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반사회적 문제로 용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관련 입법을 2월 임시국회에서 마무리하겠다"고 덧붙였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3 14:35:0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