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순천시, 아동학대 없는 순천만들기 ‘아동인권팀’ 신설 - 아동보호에 대한 공적책임 강화로 포용도시 순천으로 발돋움
  • 기사등록 2021-01-14 13:48:21
기사수정

순천시가 아동학대 피해예방 및 아동보호 업무에 공공중심의 아동인권보호를 위해 아동인권팀을 신설했다. 

 순천시청사 전경(사진=순천시청)

지난해 아동복지법 개정으로 아동학대 신고접수, 현장조사 및 응급보호를 지자체 의무사항으로 규정돼 공공중심의 아동인권 보호책임이 강화됨에 따라 순천시에서 선제적으로 아동학대 피해처리를 위한 시스템을 구축하게 된 것이다.

 

순천시 아동인권팀은 아동학대전담공무원 3명과 아동보호전담요원 2명으로 구성됐으며, 아동학대 피해가 발생할 경우 순천경찰서 및 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현장조사, 응급보호, 서비스 연계, 사후관리 업무를 수행한다.

 

지금까지 민간기관(전남아동보호전문기관)에서 추진했던 아동학대 업무를 2022년 9월까지는 순천시와 아동보호전문기관 두 기관이 함께 협업해 추진하며, 이후에는 순천시에서 전담 처리한다.

 

순천시 관계자는 “최근 정인이 사건으로 온 국민이 충격을 받았다”면서 “아동학대는 조기발견과 피해예방이 중요한 만큼 정인이 사건처럼 가슴 아픈 일이 없도록 아동보호의 공적책임을 다해 아이들이 행복한 순천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4 13:48:2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