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안철수 ‘국민의힘, 플랫폼 개방'제안에...김종인 "수용 불가“
  • 기사등록 2021-01-19 16:57:17
기사수정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사진=국민의힘 제공)

국민의힘 경선 플랫폼을 야권 전체에 개방해달라는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제안에 국민의힘 지도부가 잇따라 부정적인 입장을 내놨다.

 

김종인 비대위원장은 19일 오후 기자들과 만나 "우리당 후보가 확정된 다음에 단일화 논의를 할 수 밖에 없다"며, "우리당으로서 할 일이 있는데 무조건 제안한다고 수용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도 "안철수 대표는 본인에게 가장 유리한 조건을 제시하고 있는 걸로 보여진다"며, "우리 당헌·당규에 당원을 상대로 경선하도록 돼 있기 때문에 현재 당헌상으로는 안 대표가 요구하는 것이 쉽지 않다"고 선을 그었다.

 

앞서 안 대표는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국민의힘 경선 플랫폼을 야권 전체에 개방해 달라, 제1야당이 주도권을 갖고 야권 승리를 위한 게임메이커가 되어주면 기꺼이 참여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19 16:57: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