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김종인 "코로나 사태, 자연재해와 비슷한 상황··· 소상공인 등 정부가 보상해야" - "정부가 재정 투입 어떻게 할지 설명해야 한다"
  • 기사등록 2021-01-20 11:41:48
기사수정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20일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책특위 9차 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김한주 기자)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코로나19 사태가 자연재해와 비슷한 상황이라며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의 경제적 손실을 정부가 보상해줘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20일 국회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책특위 9차 회의에서 "코로나 같은 예기치 못했던 질병 확산은 자연재해와 비슷한 상황“이라며, ”자연재해를 당하면 경제적 손실을 정부가 보상해주는 시스템이 있는데 이 역시 보상을 해줘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소상공인·자영업자가 1년 동안 입은 경제적 손실을 정부가 어떻게 보상할 것인가를 적극적으로 검토할 시기"라면서 ”그러기 위해선 정부가 더욱 재정 투입을 어떻게 할지 설명해야 한다"고 말했다.

 

백신과 관련해선 "2월말에 접종될 백신의 종류가 무엇인지도 정부가 분명한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며 "백신에 대한 불신이 가시지 않을 경우 백신 접종이 순탄하게 이뤄질 수 있을지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다.


관련기사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20 11:41:4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