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선거 행보 시작한 박영선···오늘 우상호와 남대문시장 방문 - “당의 부름받고 첫 출격”···해당 글에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한 사진도 게시
  • 기사등록 2021-01-23 20:38:22
기사수정

23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한 해당 사진을 게시글에 같이 올렸다. (사진=박영선 전 장관 페이스북)더불어민주당의 서울시장 보궐선거 주자인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3일 “멈춤 끝, 움직임 시작”이라며 본격적인 정치 행보의 시작을 알렸다.

 

더불어민주당은 23일 박영선 전 장관과 우상호 의원이 이낙연 민주당 대표와 함께 서울 중구 남대문 시장을 찾았다고 밝혔다. 

 

박 전 장관은 아직 공식 출마 선언을 하기 전이지만, 중기부 장관직을 내려놓은지 사흘만에 현장을 찾아 민생 행보를 시작했다. 박 전 장관은 이날 민주당 이낙연 대표의 남대문시장 현장 방문 일정에 당내 경선 경쟁자인 우상호 의원과 함께 참석했다.

 

박 전 장관은 이날 행사 전 페이스북에 “당의 부름을 받고 첫 출격한다. 결국 멈춤은 이틀을 넘기지 못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전 장관은 “지난해 2월 코로나 첫 추경 때 소상공인 여러분 힘내시라고 대통령님을 모시고 찾았던 남대문시장, 그 인연으로 착한임대인 운동이 시작된 곳”이라며 당시 사진을 공유하기도 했다.

 

박 전 장관은 “우상호 후보와 첫 상봉. 콩당콩당콩당 가슴이 뛴다”며 “남대문시장에서 뵙겠다”고 덧붙였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23 20:38:2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