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강동구, 사전감사로 16억 7000만원 예산 절감 - 전문적·체계적 원가심사 진행…예산 집행 효율성 제고 공사, 용역, 물품구매 등 총 911건 사업 예산 절감 효과 - 5년간 총 4291건 사업 78억 6000만원 예산 아껴…관내 사회적경제기업·발주부서 직원에 원가계산 실무책자 제작·배부
  • 기사등록 2021-01-26 17:29:44
기사수정

강동구가 지난해 사전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로 16억 7000만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사진=강동구)

강동구가 지난해 사전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로 16억 7000만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일상감사는 계약체결 전 주요 정책에 대한 사업집행의 적법성과 타당성 검토, 적정한 원가계산, 단가적용 여부 등을 사전에 점검하고 심사하는 제도다. 1000만원 이상의 공사와 용역, 500만원 이상의 물품구매, 민간위탁사업, 신규 비목 발생 또는 계약금액이 10% 이상 증가하는 설계변경 사업이 그 대상이다.

 

구는 지난 한 해 동안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로 공사 220건, 용역 244건, 물품구매 233건, 민간위탁사업 17건 등 714건의 사업비 중 15억 9000만원을, 설계변경 197건에 대해 8300만원을 각각 절감해 총 911건에 대한 사전 감사로 16억 70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아울러 지난 5년간 총 4291건의 사업에 대해 총 78억 6000만원의 예산을 절감했다.

 

구는 분야별 심사업무의 전문성 확보를 위해 전기·통신, 토목 분야의 전문 인력을 충원해 심도 있는 원가분석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건설공사의 품질 향상을 위해 공사계약 이행실태 현장점검을 진행하며 공사의 공종과 시공방법, 원가계산서 제경비 항목 및 요율 등에 대해 사전상담을 실시하고 있으며, 관내 사회적경제기업과 발주부서 직원에게 원가계산 실무책자를 제작·배부하는 등 계약 당사자의 역량 강화 교육에도 힘쓰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앞으로도 전문적인 사전감사를 통해 예산낭비 요인을 사전에 차단하고 재정 운영의 효율성을 높여 구민들의 소중한 세금이 헛되이 낭비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1-26 17:29:4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