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문체부, 코로나19 이후 먹고 마시는 일상 변화 논의…4일 ‘제3회 인간과 문화 포럼’ 개최 - 배달·온라인 장보기 등 음식 소비 변화 및 일회용품 사용 증가 등 식문화 변화 예측 - 3일까지 인문360° 홈페이지서 신청…중계 영상 접속 인터넷 주소 안내
  • 기사등록 2021-02-03 12:49:00
기사수정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하 출판진흥원)과 함께 4일 ‘코로나19 이후 식문화의 변화’를 주제로 세 번째 ‘인간과 문화 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토론회는 온라인으로 생중계돼 누구나 볼 수 있으며, 3일까지 인문360° 홈페이지에 신청하면 중계 영상에 바로 접속할 수 있는 인터넷 주소를 안내받을 수 있다.

 

이번 토론회에서는 코로나19 이후 배달과 온라인 장보기 등 음식 소비의 변화, 이에 따른 일회용품 사용 증가 등 식문화의 변화를 다룬다. 파주출판도시문화재단 장동석 문화사업본부장이 사회를 맡고 문정훈 서울대학교 농경제사회학부 교수가 발표를 이어갈 예정이다.

 

또한 ▲박은식 이밥차 이사가 ‘배달과 장보기 플랫폼의 발달과 코로나 이후 발전 방향’을 ▲황성연 한국화학연구원 연구원이 ‘일회용품 사용과 배달의 일상화에 따른 친환경 소비의 필요성’을 이야기한다. 이후 발표자들은 ‘코로나 이후 식문화의 변화와 친환경 소비에 대한 전망’에 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토론회를 통해 먹고 마시는 일상의 변화와 그 변화 속에서의 환경과 생태문화를 생각해 볼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제3회 인간과 문화 포럼 '코로나 이후 식문화의 변화' 안내 포스터 (이미지=문화체육관광부)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3 12:49: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