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1월 초미세먼지 농도 20㎍/㎥…최근 3년 대비 35% 감소 - 1월 초미세먼지 좋음 일수 전년 대비 4일 증가, 나쁨 일수 전년 대비 6일 감소 - 정책추진 따른 배출 감축량, 농도 변화 영향 등 분석 예정
  • 기사등록 2021-02-03 19:23:54
기사수정

환경부는 제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시행 두 번째 달인 올해 1월 전국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20㎍/㎥를 기록해 최근 3년 평균치 대비 35% 감소했다고 밝혔다.

 

올해 1월 한 달간 전국의 초미세먼지 평균농도 20㎍/㎥은 역대 1월 농도 최저치로 지난해 1월 26㎍/㎥ 대비 약 23%, 최근 3년 1월 평균농도 31㎍/㎥ 대비 약 35% 감소했다.

 

이에 따라 올해 1월에 좋음 일수는 10일로 전년 동기 대비 4일 증가했고, 나쁨 일수는 1일로 전년 동기 대비 6일 감소했다.

 

과거 대비 1월 초미세먼지 농도 상황 비교 (자료=환경부)

한편, 올해 1월의 기상상황은 기온 급감을 동반하는 대륙고기압의 강한 확장이 있었고, 이는 1월 초미세먼지 농도 개선에 영향을 준 것으로 판단된다.

 

1월 월평균 풍속은 2.0m/s로 지난해 1월 1.9m/s 대비 소폭 증가했고, 정체 일수는 4일 감소했다.

 

환경부는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동안 정책 시행으로 인한 대기오염물질 배출 감축량을 산정하고 이를 토대로 모델링을 실시해 정책 시행이 농도 변화에 미친 영향도 분석해 공개할 계획이다.

 

김승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4개월간 시행되는 2차 계절관리제가 반환점을 지났지만 앞으로 3월까지 남은 두 달은 초미세먼지 농도가 가장 높은 시기”라며 “계절관리제가 끝날 때까지 흐트러짐 없이 상황 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3 19:23: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