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내년 연말까지 제주남부 항공로레이더시설 구축…제주 하늘길 안전도 높인다 - 동광레이더시설에 최신 레이더 기술 적용, 제주남단 비행정보구역 항공로 감시 강화 - 신설 레이더 시설, 공군에 의존 않고 독립적 운용 가능
  • 기사등록 2021-02-03 19:21:53
기사수정

제주남부 항공로레이더시설 조감도 (이미지=국토교통부)국토교통부(이하 국토부)는 제주남부지역 공역에 대한 항공 감시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새로운 '제주남부 항공로레이더시설 구축'을 2022년 12월 완공 목표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는 2009년 1월부터 운영해 온 동광레이더시설을 최신 레이더 기술이 적용된 시설로 교체함으로써 제주남단 비행정보구역(FIR)에 대한 항공로 감시를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사업을 통해 '제주남부 항공로레이더시설'을 한라산 1만 100고지 인근 고지대에 설치해 항공기 안전운항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기존의 동광레이더시설의 경우 저지대에 위치해 있고 탐지 영역이 상대적으로 적고 일부 기능은 공군에 의존해왔다.

 

신설되는 레이더 시설은 탐지영역이 상대적으로 넓으며 공군에 의존하지 않고 독립적으로 운용이 가능하다.

 

또한, 현재 2D 방식의 레이더 기술에서 최신 레이더 기술이 적용된 3D 방식으로 설치해 2D에 비해 고도 탐지능력이 정밀해짐에 따라 고도 정확도가 향상되며, 더불어 자동종속감시시스템(ADS-B)을 추가로 설치해 항공기 감시능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제주남부지역 항공로를 비행하는 모든 항공기에 대한 감시를 통해 해당 공역의 항공안전이 크게 강화됨은 물론 3월 25일부터 단계적으로 인수 운영 예정인 제주남단의 항공회랑에 대한 안정적 항공교통관제서비스 제공에도 많은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3 19:21:5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