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식약처 김강립 처장, 코로나19 백신 접종용 주사기 제조 업체 방문 - 최소잔여형(LDS) 주사기, 바이알에 담긴 백신 접종 효율성에 중요한 역할 - 정책금융지원 연계, 해외 수출 시 국가별 인증절차·구비서류 컨설팅 등 정부 차원 지원 노력
  • 기사등록 2021-02-03 19:20:57
기사수정

식품의약품안전처 김강립 처장이 2일 코로나19 백신 접종용 주사기 제조업체를 방문했다. (사진=식품의약품안전처)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김강립 처장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용 ‘최소잔여형(LDS) 주사기’를 제조‧생산하는 ‘신아양행’을 2일 방문했다고 전했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국민들이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맞는 백신용 LDS 주사기의 조립, 포장, 멸균 등 제조시설을 둘러보고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코로나19 백신 자체의 안전성 뿐만 아니라 유통과 접종 등 전 과정에 걸쳐 철저히 안전성이 확보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특히 이번에 사용할 최소잔여형(LDS) 주사기는 하나의 바이알에 담긴 백신을 한 분이라도 더 투약할 수 있도록 제조돼 백신 접종 효율성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며 국민이 안심하고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철저히 관리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강립 처장은 이날 두원메디텍과 성심메디칼, 풍림파마텍 등 국내 주사기 생산업체 대표와 간담회를 개최하고 LDS 주사기의 대량 생산 및 수급을 위한 설비 투자, 해외수출 등의 지원에 대해 논의했다.

 

이에 김 처장은 "정책금융지원 연계, 해외 수출 시 국가별 인증절차나 구비서류에 대한 컨설팅 등 정부 차원에서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식약처는 LDS 주사기의 국내 신속한 수급과 해외 수출 등을 위해 한국의료기기안전정보원, 의료기기시험검사기관과 협업을 통해 일반주사기의 LDS 주사기로의 신속 변경인증, 대량 생산공정 구축, 해외 인증을 위한 시험검사 컨설팅 등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식약처는 안전하고 효율적인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위한 주사기 계약을 지원하기 위해 주사기 생산 가능 업체‧생산량, 접종용 주사기 국제기준 등의 정보를 질병관리청에 제공한 바 있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주사기의 제조‧판매‧수출을 지원하기 위해 신속 인증 및 밀착 기술 지원을 지속해 나가겠다”며 “지난해 코로나19 마스크 공적공급 확대, 진단시약 긴급 승인 및 신속허가로 K-방역 기반을 마련한데 이어, 올해는 백신‧치료제 도입과 공급으로 코로나19 극복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3 19:20: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