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청주,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실시…예술인·관광업체·어린이집·법인택시 등 총 34억 1800만원 투입 - 예술인 창작지원금 930명 50만원, 종교시설 1100곳 50만원, 관광사업체 292곳 100만원, 어린이집 조리원 인건비 532명 50만원 등 -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1230명 국비 50만원, 시비 50만원 총 100만원 지원
  • 기사등록 2021-02-03 19:15:02
기사수정

청주시가 코로나19 취약계층에게 재난지원금 34억 1800만원을 긴급 지원한다.청주시가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재정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수혜 사각지대의 피해계층을 대상으로 재난지원금 34억 1800만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예술인을 비롯해 관광업체, 어린이집 등 5개 분야와 정부지원금에 추가 지원하는 법인택시종사자를 포함한 6개 분야에 총 34억 1800만원이 투입된다.

 

세부내역으로는 ▲예술인 창작지원금 930명에 50만원 ▲종교시설 1100곳에 50만원 ▲관광사업체 292곳 100만원 ▲어린이집 조리원 인건비 532명 50만원 ▲전세버스 영상기록장치 1230대 50만원 각각 지원된다.

 

또한 시 추가지원 사업은 지난해 정부 3차 재난지원금 지급대상으로 확정된 택시업계 중 개인택시 종사자와의 형평성을 고려해 법인택시 운수종사자 1230명도 국비 50만원에 시비 50만원을 더한 100만원을 지원받는다.

 

해당 부서에서는 지원대상자에게 신청기간과 절차, 지급방법에 대해 문자 등으로 직접 개별 안내하고, 시 홈페이지를 통해 구체적인 내용을 게시할 예정이다.

 

소상공인 자영업자 지원방안은 정부 및 충북도에서 논의되고 있는 4차 재난지원금 규모와 지원방법 등 지원방침을 지켜보면서 탄력적으로 준비하고 있다.

 

한편 청주시는 지난해 민생안정, 경제회복,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총 11개 분야에 3746억원의 예산을 지원한 바 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3 19:15:0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