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마포구, 저소득 주민에 부동산중개수수료 30만원 지원 -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대상, 전‧월세 보증금 1억원 이하 주택 임차 시 부동산중개수수료 30만원 지원 - 2020년 전년 대비 243% 상승한 875만원 총 46세대 지원…점진적 사회통합 토대 마련
  • 기사등록 2021-02-05 11:48:40
기사수정

마포구가 저소득주민의 주거생활안정성 향상과 더불어 사는 나눔문화 증진을 위해 ‘사회적배려계층을 위한 무료중개 지원사업’을 확대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원대상자가 전‧월세 보증금 1억원 이하 주택 임차 시 부동산중개수수료를 30만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으로, 지난 2019년 6월부터는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소득하위 일부에서 범위를 확대해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전체를 지원했으며 저소득 한부모가정을 신규 지원하기도 했다.

 

아울러 지난해 12월부터는 북한이탈주민과 다문화가족 중 의료급여대상자를 추가 지원하는 등 대상자를 더욱 확대해 운영하게 돼 올해 더 많은 저소득 주민들이 혜택을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세계화에 따른 국내거주 외국인 및 귀화자 증가로 다문화가정이 늘어나고 있고 북한이탈주민 역시 점진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이번 부동산중개수수료 지원대상 확대는 이들이 안정적인 사회적응을 할 수 있도록 도와 궁극적으로는 점진적 사회통합의 토대를 마련하고 더불어 사는 나눔 문화를 형성하고자 하는 것이 그 취지라 할 수 있다.

 

해당 사업은 지난 2019년에 처음 구비를 편성해 운영한 결과 2019년 총 23세대에 420만원을 지원한 바 있으며, 2020년에는 전년 대비 243% 상승한 875만원을 총 46세대에 지원한 것으로 나타나 지원 대상자 확대에 따른 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서로 다름을 존중하고 상호 수용해 공동체의 가치로 통합되는 것이 진정한 사회통합이라 할 것”이라며 “저소득 주민 무료중개 지원사업이 이러한 사회통합의 결실을 이루기 위한 계단 역할을 해 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무료중개 지원사업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마포구 부동산정보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으며, 지원 대상자는 거주지 동 주민센터 또는 부동산정보과에 신청할 수 있다.

 

중개수수료 30만원 이하 무료 지원 안내 리플릿 (이미지=마포구)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05 11:48:4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