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정윤모 기술보증기금 이사장(왼쪽)과 허인 KB국민은행장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은 지난 19일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과 ‘한국판 뉴딜 지원을 위한 포괄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KB국민은행과 기술보증기금은 한국판 뉴딜을 선도할 기업의 상호 발굴 및 추천을 통해 양 기관의 다양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지원대상은 ▲디지털 뉴딜 기업 ▲그린 뉴딜 기업 ▲고용안정 및 산업안전 혁신기업 등 안정망 강화 기업 ▲지역주력산업 및 규제 샌드박스 기업 등 지역 균형 뉴딜 기업이다.

KB국민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100억원을 특별출연하고 금리 우대, 보증료 지원 등을 통해 한국판 뉴딜 관련 기업의 금융 비용 부담을 낮춰 대출을 지원할 예정이다. 세무·회계 컨설팅, KB굿잡을 통한 우수인력 채용 지원 등 특화된 서비스도 제공한다.

KB금융그룹 간 협업을 활용해 KB인베스트먼트와 KB증권이 운영 중인 한국판 뉴딜 관련 펀드 투자도 추천하고 KB증권의 M&A·기업공개(IPO)·회사채 발행 관련 업무도 지원 받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기술보증기금은 KB국민은행의 특별출연을 통해 보증 비율과 보증료율을 우대해 총 5000억원 보증서를 공급하고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투자·기술 이전 등을 연계 지원한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은 “이번 협약이 실질적인 성과를 창출해 민간 주도 한국판 뉴딜 지원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21 16:24:2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