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우리은행)

우리은행은 네이버파이낸셜과 '소상공인 포용적 금융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권광석 우리은행장과 최인혁 네이버파이낸셜 대표이사는 소상공인 지원을 위한 금융과 플랫폼 기술을 결합한 디지털 융복합 상품 개발 및 플랫폼 금융서비스 제공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첫 사업으로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입점 소상공인을 위한 우리은행 전용 대출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또 온라인 사업자가 필요한 사업자금을 제때 사용할 수 있도록 마이너스통장(한도대출)도 출시한다. 이 밖에도 향후 비금융데이터 활용 및 대출 대상 확대를 통해 소상공인 금융지원 협력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권광석 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금융과 플랫폼을 결합한 양사의 융합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기업금융 노하우를 활용해 국내 이커머스 1위 기업 네이버에 입점한 소상공인을 위한 경쟁력 있는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2-24 15:20:32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 })(jQuery)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