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완연한 회복세' 지난달 수출 9.5%↑...일수출, 2월중 역대 1위 - 총수출 4개월 연속 증가...석유화학·석유제품도 개선 조짐
  • 기사등록 2021-03-01 12:03:50
기사수정
(자료=산업통상자원부)

산업통상자원부는 2월 수출액 448억1000만달러를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9.5% 늘며 넉 달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고 1일 밝혔다. 하루 평균 수출액도 역대 2월 가운데 가장 많았다.

올해는 설 연휴가 2월에 있어 조업일수가 작년보다 3일 적었음에도 총수출은 4개월 연속 플러스를 나타냈다.

월별 수출 증가율은 지난해 10월 -3.9%에서 11월 3.9% 증가로 돌아선 뒤 12월 12.4%에 이어 올해 1월 11.4%를 기록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하루 평균 수출은 26.4% 증가한 23억 달러로, 2017년 10월 이후 40개월 만에 가장 큰 증가율을 나타냈다. 하루 평균 수출액은 역대 2월 중 1위였다.

지난달 15대 주력 품목 가운데 11개가 증가하며 수출을 견인했다. 반도체 수출액은 13.2% 증가한 83억7000만달러로, 8개월 연속 증가했다. 지난달 수출액은 역대 2월 중 두 번째로 많은 액수다.

자동차(47.0%)는 10년6개월 만에 두 달 연속 40% 이상의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석유화학(22.4%) 제품도 유가 상승과 글로벌 수요 증가로 실적이 개선됐다.

수입은 13.9% 늘어난 421억1천만달러로 집계됐다. 무역수지는 27억1000만달러로 10개월 연속 흑자를 기록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01 12:03:5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