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전, 전기요금 인상 '유보'…1분기 이어 2분기 마이너스 - 올해 원가 연계형 요금제 도입 이후 두 번째 조정
  • 기사등록 2021-03-22 10:46:00
기사수정
(사진=연합뉴스)

정부와 한국전력이 2분기(4∼6월분) 전기요금 인상을 유보했다. 한전은 22일 전기요금 조정안을 발표하고 연료비 조정단가를 동결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분기 연료비 조정단가는 1분기에 이어 ㎾h당 -3.0원으로 책정됐다. 올해 원가 연계형 요금제(연료비 연동제) 도입 이후 두 번째 조정이다. 

앞서 한전은 올해부터 국제 유가와 LNG·석탄 수입가격 등락을 반영해 3개월 주기로 전기요금을 바꾸는 연료비 연동제를 도입했다. 

올해 1분기 전기요금은 연료비 하락 추세를 반영해 1킬로와트시(㎾h)당 3원이 인하된 바 있다.

한전은 "국제유가 상승 등의 영향으로 연료비 조정단가 조정요인이 발생했으나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 생활의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위해 정부로부터 유보 통보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22 10:46: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