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남상우 하나금융파트너 대표.(사진=하나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은 하나손해보험의 자회사형 법인보험대리점(GA) 하나금융파트너를 출범하고 남상우 전 리치플래닛 대표를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고 24일 밝혔다.

하나금융파트너는 기존 플랫폼에서 벗어나 차별화된 보험정보기술 플랫폼을 구축하고 전문가들을 영입할 계획이다. 지난 8일 법인 설립 등기를 마쳤다.

상반기 중 사업 계획을 확정하고 브랜드 전략 수립,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현재 플랫폼 전략, 서비스 기획, 개발 직군을 비롯해 영업 지원을 위한 사무직 등을 채용 중이다.

채용 공고 등 자세한 사항은 하나손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남상우 대표는 보험정보기술 플랫폼 ‘굿 리치’ 경영 성과로 디지털과 플랫폼 분야에서 전문성을 인정받았다. 보험시장의 혁신을 위해 플랫폼에서 영업 조직까지 총괄할 수 있는 통찰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남 대표는 “플랫폼 시대에 디지털 역량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며 “가입자, 상담 전문가, 보험사가 자연스럽게 연결되는 보험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24 14:07:4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 })(jQuery)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