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박춘원 신임 흥국생명 대표.(사진=흥국생명)

흥국생명은 29일 서울 본사에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 박춘원 부사장을 신임 대표로 선임했다.

박 대표는 1962년생으로 한양대 경영학과를 졸업했다. 삼성화재에 입사해 경영관리팀장과 삼성화재손해사정서비스 대표 등을 역임한 뒤 지난 2016년 흥국화재로 자리를 옮겼다.

같은 해 10월 경영기획실장을 거쳐 12월부터 2019년까지 고려저축은행 대표를 지냈다. 지난해 1월부터는 흥국생명 기획본부장을 맡았다.

회사 측은 박 대표가 보험산업에 30년 이상 종사한 전문성을 갖춘 리더로서 저출산, 고령화, 인구감소로 대변되는 저성장 시대에 직면한 회사를 지속 가능한 보험사로 성장시키는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박 대표는 “디지털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혁신을 통해 성장동력을 확보하는 창의적이고 자기주도적인 조직문화를 만들 것”이라며 “보험업 새 국제회계기준(IFRS17) 등 새로운 제도 도입에 대응해 세밀한 리스크관리로 재무 건전성을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29 15:46:03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