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사진=신한카드)

신한카드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 제휴해 글로벌 호텔 멤버십 PLCC '메리어트 본보이 더 베스트 신한카드‘를 출시했다고 30일 밝혔다.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전 세계 133개 나라에 메리어트, 웨스틴, 쉐라톤, W, 리츠칼튼, 코트야드, 포포인츠 등 30개 브랜드의 7600여개 호텔을 운영하고 있다. 

이 카드는 약 1억5000만명의 회원수를 보유한 ‘메리어트 본보이’ 프로그램을 통해 전 세계 호텔에서 우대 서비스를 제공한다.

카드 가입만으로 메리어트 본보이 골드 엘리트 등급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메리어트 본보이 골드 엘리트 등급은 연간 25박 숙박을 해야 받을 수 있는 등급이다. 이용 실적에 따라 플레티늄 엘리트 등급으로도 승급 가능하다.

메리어트 체인 호텔과 제휴사에서 이용 가능한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도 적립할 수 있다. 해당 호텔에서 카드 이용 시 1000원당 1포인트에서 5포인트가 적립된다. 연간 이용 실적에 따라 최대 1만5000포인트가 제공된다.

체인 호텔에서 사용 가능한 연 1회 무료 숙박권, 국내 메리어트 참여 호텔 조식 5만원 할인 연 2회 혜택, 회원 등급 유지와 승급에 필요한 엘리트 숙박 실적 10개도 제공한다. 연 4회 동반 1인까지 적용되는 공항라운지 혜택도 담겼다.

연회비는 VISA 시그니처 26만7000원, 국내 전용 26만4000원이다. VISA 브랜드 선택 시 메리어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한 전 세계 호텔 예약, 해외 이용 특별 적립과 쇼핑 혜택 등을 받을 수 있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메리어트 카드 출시를 통해 전 세계 어디에서나 혜택과 멤버십을 누릴 수 있게 됐다”며 “라이프&파이낸스 플랫폼 기업으로 진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30 10:13: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