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안기홍 삼성카드 경영지원실장(왼쪽)과 필립 누와로 BNP파리바한국 대표가 지난 29일 스테이트타워남산빌딩에서 실시된 삼성카드의 ESG 외화 ABS 발행 기념식에서 사진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삼성카드)

삼성카드는 ESG 방식의 외화 자산유동화증권(ABS) 발행에 BNP파리바가 투자자로 참여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에 발행한 ABS는 평균 만기 5년으로 총 3억달러 규모다. 이는 ESG 경영에 활용될 예정이다. 최근 이와 관련해 ESG 인증기관 서스테인애널리틱스로부터 인증을 획득했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국내외 금융시장에서 ESG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ESG 방식의 채권, ABS 발행 등으로 자금 조달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는 중”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3-30 10:36:0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