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한은행, 통합 15주년 기념식...고객중심 실천 격려 - 진옥동 행장 "창립과 통합에 담긴 의미 더욱 확장해야"
  • 기사등록 2021-04-02 09:59:48
기사수정
진옥동 신한은행장.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통합 15주년을 맞아 2021년 통합기념식을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행사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확산 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을 위해 신한금융그룹 조용병 회장과 진옥동 은행장 및 임직원 최소 인원만 참석한 가운데 간소하게 진행됐다. 진옥동 은행장의 통합기념사는 사내방송을 통해 전달했다.

조용병 회장은 통합기념식에 참석해 통합 15주년을 함께 축하하고 영업현장에서 고객중심을 실천하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하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진옥동 은행장은 기념사를 통해 "신한은행은 대형은행의 틈바구니 속에서 '고객중심·현장지향·모범적 기업시민'을 다짐하며 마음을 모았다"며 "시선을 높여 고객을 넓게 바라보고 중심을 지키려는 노력을 통해 창립과 통합에 담긴 고객중심의 의미를 더욱 확장해 나가자"고 말했다.

이어 "'고객에게 이로운 것인가'를 고민해 고객을 모든 결정의 중심(中心)으로 삼고 여러 사람의 마음, 중심(衆心)에 공감하자"며 이를 위해 "모든 행동이 고객중심의 테두리를 벗어나지 않도록 노력하고 혁신금융, 뉴딜정책 등 사회적 사업과 자체적인 사회공헌에도 지혜를 모으자"고 당부했다.

마지막으로 진 은행장은 "고객과 사회, 동료와의 신뢰에 조직이 생존이 달려있다"며 "이익을 소유하는 기업이 아닌 가치를 나누는 동반자로 거듭나 일류은행의 꿈을 현실로 만들어 나가자"고 강조했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02 09:59:48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