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靑, 경제계 소통 착수…대한상의·중기중앙회·경총 릴레이 면담 - 문재인 대통령 "기업인들을 만나 고충 듣고 당당히 소통해 달라"
  • 기사등록 2021-04-06 16:01:39
기사수정
(사진=연합뉴스)

청와대가 오는 7일부터 경제계와의 소통에 나선다. 6일 청와대와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일 내부 참모회의에서 "기업인들을 만나 고충을 듣고 기업활동을 뒷받침하는 것은 당연한 책무로, 당당히 소통해 달라"고 지시했다.

청와대는 이후 유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이호승 정책실장을 중심으로 '기업 소통프로그램'을 마련해왔다.

이호승 정책실장은 7일 대한상의와 중소기업중앙회를 찾아 최태원·김기문 회장을 면담한다. 이어 8일에는 한국경영자총협회와 중견기업연합회를, 14일에는 한국무역협회를 각각 방문해 소통한다. 이 자리에는 안일환 경제수석, 이호준 산업정책비서관 등이 배석한다.

경제계와의 잇단 소통에서는 경제활력 제고를 위한 민관 협력 방안, 한국판 뉴딜 및 탄소중립 이행 방안, 규제 완화 방안 등 다양한 경제계 현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질 예정이다.

청와대는 브리핑에서 "관 주도의 행사를 지양하고 경제단체를 찾아가 생생한 목소리를 듣는 방식"이라며 "일회성에 그치지 않도록 초청이 있으면 적극 참여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06 16:01:3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