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신세계면세점, 중부소방서에 ‘방화복 전용 세탁기’ 기증 - 1500만원 상당 세탁기 5대 전달...임직원 자발적 참여로 모은 기부금
  • 기사등록 2021-04-09 10:03:49
기사수정
문현규 신세계면세점 본점장(왼쪽)과 이정희 중부소방서 서장이 세탁기 기증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신세계면세점)

신세계면세점은 서울 중구 중부소방서에 소방관 방화복 전용 세탁기를 기증했다고 9일 밝혔다.

신세계면세점은 1500만원 상당의 방화복 전용 세탁기 5대를 중부소방서에 전달했다. 방화복은 소방관들의 안전을 책임지는 중요한 물품 중 하나로 세탁 시 품질과 방염 기능성 유지에 특별히 유의해야 한다. 또 포름알데히드, 일산화탄소와 같은 유해물질이 흡착돼 있을 가능성이 있어 방화복 전용 세탁기가 필수다.

이번 기부는 신세계면세점 임직원이 매달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급여 나눔 프로그램 희망배달 캠페인의 회사 매칭금을 통해 조성됐고 희망브리지(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지원됐다.

신세계면세점 관계자는 “사고 및 재난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맡은 바 소임을 다하는 소방관들의 근무환경이 조금이나마 개선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곳에 직원들의 작은 나눔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TAG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4-09 10:03:4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 }) })(jQuery)
문화체육관광부
정책공감
포커스 뉴스더보기
국민신문고
영상뉴스더보기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